“미국·일본·호주·인도 ‘쿼드’ 화상 정상회의 추진”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가 미국·일본·호주·인도 등 4개국 동맹협의체인 ‘쿼드’ 화상 정상회의를 추진하고 있다고 일본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일본 ‘교도통신’ 등은 7일 정부 소식통을 인용해 미국과 일본, 호주, 인도가 ‘쿼드’ 정상 간의 첫 회담을 화상으로 진행하는 방안을 조율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번 화상 정상회담 추진은 미국의 제안으로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정상들은 회의가 개최되면 중국의 역내 영향력 확대에 대응해 자유롭고 열린 인도태평양 실현을 위한 협력 방안을 논의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언론은 전했습니다. 

일본 언론은 이번 회의가 얼마나 이른 시일 내에 열릴지는 인도에 달렸다고 보도했습니다.

‘쿼드’ 참여국 중 유일하게 중국과 국경을 접하고 있는 인도는 ‘쿼드’ 동맹 강화에 다소 신중한 태도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쿼드 동맹국은 지난 2019년 9월 미국 뉴욕에서, 지난해 10월에는 일본 도쿄에서 외무장관 회의를 진행했지만 정상회의가 개최된 적은 아직 없습니다. 

쿼드 외무장관들은 지난해 10월 회의에서는 `인도·태평양이 자유롭고 열린 공간으로 유지돼야 한다`는 입장을 확인하고 이를 위한 결속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VOA 뉴스 

Read Previous

'강호동의 밥심' 박은석, "어눌했던 한국어, 軍 자원입대로 극복"

Read Next

캠퍼스에서 또 다른 COVID-19 급증을 겪고있는 Villanova University, 학기 전체를 ​​가상으로 만들겠다고 위협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