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틴, 미-러 핵통제협정 '뉴스타트' 5년 연장 서명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미국과 러시아 간 ‘신전략무기감축협정(New Strategic Arms Reduction Treaty·뉴스타트)’를 5년 연장하는 법안에 서명했습니다.

크렘린궁은 29일 성명을 통해 뉴스타트를 언급하면서 “푸틴 대통령이 ‘러시아와 미국 간 협정 연장 비준에 관한 연방법안’에 서명”해 공식 발효시켰다고 밝혔습니다.

뉴스타트는 미·러 두 나라의 실전 배치 핵탄두 수를 1천550개 이하로 하고,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전략폭격기 등의 운반체를 700기 이하로 각각 줄이는 것이 골자입니다.

지난 2019년 ‘중거리핵전력조약(INF)’이 파기된 이래, 양국의 핵 군축 조약은 뉴스타트가 유일합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지난 26일 통화에서, 마감이 임박한 뉴스타트 연장에 합의한 바 있습니다.

VOA 뉴스

Read Previous

스포츠한국:’아는형님’ 최강희 “절친 김숙 집 마음에 들어 1달 살기도”

Read Next

뉴저지 주 오션 시티 보드 워크에서 4 번 경보 화재 발생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