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스케치북’ 정엽 “결혼 못 할 줄 알았는데…가게 옥상에서 결혼식 올려”



정엽이 반가운 근황을 전했다.

15일 방송된 KBS2 음악프로그램 ‘유희열의 스케치북’에는 송가인, 선우정아, 정엽, (여자)아이들이 게스트로 출연해 화려한 라이브 무대를 장식했다.

이날 방송에서 정엽은 “저에게 스케치북은 고향과도 같은 곳”이라며 반가움을 전했다.

또 “음악프로그램은 나가고 싶었는데 스케치북처럼 음악만 하는 프로그램을 잘 없고 해서 방송이 잘 맞지 않아 기피했었다. 개인적으로 호기심 많은 것들은 도전하느라 5년 만에 나왔다”고 말했다.

이어 “정말 축하할 일이 있다. 결혼을 하셨다”며 근황을 묻는 질문에는 “작년 3월에 결혼했다. 저도 못갈 줄 알았는데 갈 수 있네요”라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정엽은 “라디오 DJ할 때부터 늘 그런 이야기를 했었다. 로망이 가족끼리 결혼하는 게 꿈이었는데, 아내도 저와 그런 게 잘 맞았다. 조용하게 (결혼식을) 했다. 시기도 시기여서 타이밍이 잘 맞았다. 가게 옥상에서 결혼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정엽은 교회에서 만난 7살 연하 비연예인과 지난해 3월 웨딩 마치를 올렸다.

Read Previous

'나혼산' 박나래, 기안84 "오빠" 타령에 버럭…나이·키 차이 등 관심

Read Next

세계로교회, 시설폐쇄 집행정지 가처분 기각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