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연중 라이브’ 박은석, 나이 22살까지 이민 생활 “한국말 배우려고 군대行”



15일 방송된 KBS2 ‘연중 라이브’ 2021년 핫 스타 코너에서는 박은석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박은석은 최근 종영한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에서 특출난 영어 실력을 선보여 눈길을 끈 바 있다.

이에 박은석은 “7살 때 이민 가서 22살에 다시 한국에 왔다. 한국에 연기를 하려고 왔다. 한국말을 잘 한다고 생각했는데 주변에서 발음 등으로 놀렸다. 나중에 직업적인 면에서 실패를 하다 보니 콤플렉스가 됐다”고 말했다.

이어 “그래서 선택한 게 군대다. 한국에서 자란 분들과 같이 생활하면서 자연스럽게 늘지 않을까 싶었다. 실제로 (한국말이) 많이 늘었고, 정서도 많이 배웠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Read Previous

보고서 : Eagles는 OL 코치 Jeff Stoutland를 앨라배마로 잃을 수 있습니다.

Read Next

미국 정부, 샤오미 등 중국 기업 추가 제재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