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류담, 지난해 5월 재혼 “비연예인인 신부와 백년가약…응원과 격려 부탁”



  • 사진=류담 SNS

개그맨 겸 배우 류담의 결혼 소식이 뒤늦게 전해졌다.

류담 소속사 sidusHQ는 15일 “류담은 2019년 따뜻한 마음씨와 배려심을 지닌 신부를 만나 사랑을 키워나가며 믿음과 신뢰를 바탕으로 평생을 함께 하기로 하였고 2020년 5월 비연예인인 신부와 백년가약을 맺었다”고 공식입장을 전했다.

이어 “양가 가족과 가까운 지인들만을 모시고 서울 모처에서 소박한 결혼식을 진행하였고 이후 행복한 나날을 보내고 있다”며 “조심스러운 상황이었기에 신중을 기할 수밖에 없어 미리 알려드리지 못한 점 양해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특히 류담의 재혼 소식을 첫 보도한 머니투데이에 따르면 류담의 아내는 4년 연속 미쉐린 빕 구르망에 선정된 ‘역전회관’을 운영하는 김도영 대표의 딸로 전해졌다.

한편 류담은 지난 2011년 결혼했으나 결혼 4년 만에 이혼한바 있다.

아래는 류담 결혼 관련 소속사 공식 입장이다.

안녕하세요. sidusHQ입니다.

오늘 보도된 류담 씨 결혼 관련한 공식 입장을 전해드립니다.

류담 씨는 2019년, 따듯한 마음씨와 배려심을 지닌 신부를 만나 사랑을 키워나가며 믿음과 신뢰를 바탕으로 평생을 함께 하기로 하였고 2020년 5월 비연예인인 신부와 백년가약을 맺었습니다.

양가 가족과 가까운 지인들만을 모시고 서울 모처에서 소박한 결혼식을 진행하였고 이후 행복한 나날을 보내고 있습니다.

조심스러운 상황이었기에 신중을 기할 수밖에 없어 미리 알려드리지 못한 점 양해 부탁드리겠습니다.

류담 씨의 새로운 출발에 많은 응원과 격려 부탁드리겠습니다.

앞으로 배우로서도 좋은 모습으로 인사드릴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Read Previous

이스라엘, 시리아 공습…"반군 40명 사망"

Read Next

“생명의 샘물로 라오스에 복음 전합니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