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철파엠’ 김요한 “아버지, 연예인 처음에는 반대했는데…굿즈 차고 다니신다”



‘철파엠’ 김요한이 출연했다.

12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이하 ‘철파엠’)에는 그룹 위아이(WEi) 멤버 김요한이 출연했다.

김요한은 “원래는 태권도 선수였다. 전국체전에서 2번 우승했다. 태권도 관둘 때 아버지에게 맞을까봐 두려웠다. 초등학교 때 스승님이 아버지다. 쉽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연예인 한다고 했을 때 처음에는 반대하셨는데, ‘기회가 되면 해봐라’라고 하셨다. 지금은 제 굿즈를 차고 다니신다”고 덧붙였다.

김요한은 이어 현란한 발차기 실력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Read Previous

코로나도 폭설도 막지 못했다…22km 걸어 출근한 의료진 [영상]

Read Next

만친, 두 번째 트럼프 탄핵 입찰 '부당한 조언': '사법 제도가 제 역할을하도록하라'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