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대기업 건물서 50대 직원이 아내 살해 후 극단 선택


중앙포토

중앙포토

서울 중구 소재 한 대기업에 다니는 50대 남성이 회사 건물에서 아내를 살해하고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되는 사건이 벌어졌다. 
 
23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중부경찰서는 지난 22일 오후 4시 35분쯤 신고가 접수된 대기업 직원 A씨 부부의 변사 사건을 수사하고 있다. 
 
A씨는 자신의 회사 건물 앞 인도에서, 그의 아내는 사무실에서 각각 숨진 채 발견됐다. A씨는 현장에서 즉사한 것으로 보이며 아내는 A씨에게 살해됐다고 경찰은 추정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사건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알려줄 수 없다”고 말했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Read Previous

바이든, 국무장관에 블링큰 지명…안보보좌관 설리번

Read Next

Comcast, 2021 년 미국 북동부에서 인터넷 데이터 임계 값, 초과 요금 부과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