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솔비 “‘우결’ 당시 앤디 진짜 좋아했다…가상이라고 가짜로 할 수 없어”



  •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뜻밖의 커플’

가수 겸 화가 솔비가 과거 ‘우결’에서 가상 부부로 호흡을 맞췄던 앤디를 실제로 좋아했다고 밝혔다.

18일 방송된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뜻밖의 커플’에서는 탁재훈, 오현경 커플의 그림 데이트를 도우러 온 솔비의 모습이 그려졌다.

탁재훈은 오현경, 솔비와 야외에서 그림을 그리다 솔비에게 “가상 연애 한 번도 안 해봤냐”고 물었다.

솔비는 MBC ‘우리 결혼했어요’에 출연한 적이 있다면서 앤디와 가상 부부로 호흡을 맞췄다고 밝혔다.

“몰입을 너무 많이 했다”는 솔비는 “몰입이냐, 진짜 좋아하는 거냐”는 탁재훈의 질문에 “진짜 좋아하는 거다”라고 솔직한 답을 내놨다.

솔비는 오현경을 바라보며 “여자는 진짜 좋아하지 않으면 같이 있기도 싫잖나”라고 말했다. 이에 오현경은 “네가 그렇게 얘기하면 내 입장이 뭐가 되니”라고 답하며 웃음을 터뜨렸다.

탁재훈은 “남자는 안 그럴 수도 있다. 여자를 존중하는 의미로 같이 있을 순 있다”고 다른 의견을 보였다.

솔비는 “가상으로 한다고 해서 가짜로 할 수 없다”며 “대본이 있는 연기가 아니잖나. 좋아하는 감정이 있어야 자연스럽게 스토리가 나온다”고 설명했다.

이에 탁재훈은 “그럼 지금까지도 앤디를 좋아하냐”고 뜬금없는 질문을 했다.

지난 2008년 ‘우결’에 출연했던 솔비는 “10년이 넘었는데 무슨 얘기냐”고 반문해 웃음을 자아냈다.

Read Previous

펜실베이니아 주 필리의 선거 투표율은 공무원이 투표 용지 집계를 마치면서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Read Next

Sixers는 Al Horford를 거래하고, Danny Green, Terrance Ferguson을 위해 오클라호마 시티로 선택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