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전진♥류이서, 2세 얼굴 어플 사진에 충격 “얼굴은 아기인데 눈빛은 40대”



  •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전진, 류이서 부부가 ‘2세 얼굴’ 어플로 가상의 2세 얼굴을 확인하고 깜짝 놀랐다.

16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캠핑카를 타고 신혼여행을 떠난 전진, 류이서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전진은 저녁 메뉴로 옻닭을 선택해 요리했다. 그는 몸이 찬 아내 류이서를 위해 닭에 옻과 부추를 넣고 푹 끓여 옻닭을 완성했다.

전진이 준비한 옻닭을 먹은 류이서는 고개를 끄덕이며 “맛있다”고 칭찬했다. 그는 옻닭을 먹다가 “근데 왜 몸에 따뜻한 걸 먹어야 되냐”고 물었다.

전진은 결혼과 퇴사로 신경 쓸 게 많았던 류이서의 보신을 위해 옻닭을 준비했다면서 “그리고 2세도 생각을 해야 되니까 몸을 따뜻하게 건강한 몸을 유지하고 계획을 세워야 한다”고 설명했다.

류이서는 “그런데 주변을 보면 둘 다 건강해도 아기가 안 생길 수도 있다고 하잖나. 그런데 만약에 우리 둘이 노력을 했는데도 아기가 안 생기면 어떻게 할거냐”라고 물었다.

류이서의 진지한 질문에 전진은 “주변에도 그런 사람들이 있다”며 “건강한데도 아기가 갖고 싶다고 바로 생기는 게 아니고 근데 또 오래 몇 년이 걸려서 희한하게 마음을 내려놨는데 어느 날 갑자기 생기기도 하고 그렇다더라”라고 말했다.

“스트레스를 받지 말라고 하더라”라고 전한 전진은 “난 자기랑 평생 아기가 없어도 지금처럼 살 수 있을 것 같다”고 밝혔다.

그는 “정말 솔직하게 아기를 너무 원하지만 나는 자기를 더 원했던 사람”이라고 마음을 표현했다.

류이서 역시 “나도 만약 우리가 아기가 안 생기면 그래도 난 오빠를 사랑하니까 둘이 취미생활 하면서 지내도 행복하겠다고 생각했다”면서 혹시 전진이 다른 생각을 가지고 있을까 궁금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2세가 궁금하긴 하다. 나보단 오빠를 닮았으면 좋겠다”고 미래에 태어날 아이의 모습을 궁금해했다.

이에 전진은 부부의 얼굴 사진을 합성해 가상의 2세 얼굴을 알려주는 어플을 실행했다.

휴대폰 화면에 뜬 가상의 2세 얼굴에 전진은 “얼굴은 아기인데 눈빛은 40대”라며 놀라워 했다. 류이서는 2세 얼굴 어플에 나타난 아기 얼굴을 보고 웃음을 터뜨리며 “나 아닌 것 같다”고 말했다.

전진은 다시 한번 2세 어플을 실행해 두 번째 아기 얼굴을 확인했다. 사진을 보자마자 크게 소리를 지른 전진은 “자기가 나 처음 만났을 때 생각보다 많이 철 들어 보인다고 했잖나”라며 류이서에게 휴대폰을 건넸다.

2세 어플 속 아기 얼굴은 그윽한 눈빛을 자랑하는 어른의 모습이었다. 류이서는 2세 어플 속 사진을 보고 “물론 건강이 중요한데”라며 말을 돌렸다. 그는 또 다른 사진을 보고 “이건 좀 심한데”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Read Previous

‘거액 도박설’ 방출된 윤성환 “잠적도 도박한 적도 없다”

Read Next

NJ, 케이스 수가 급증함에 따라 실내 및 실외 모임에 새로운 코로나 바이러스 제한 적용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