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루 메리노 임시대통령, 취임 닷새 만에 사임

대통령 탄핵 여파로 정국이 혼란스러운 남미 페루의 마누엘 메리노 임시대통령이 취임 닷새 만에 사임했습니다.

메리노 임시대통령은 어제(15일) TV로 생중계된 성명을 통해 자신은 원하지 않았던 직을 받아들였으며 사임 결정은 “번복할 수 없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내각이 원활한 정권이양과 “평화와 단결”을 위해 협조해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전임 국회의장인 메리노 임시대통령은 지난 9일 뇌물수수 의혹을 받고 있는 마르틴 비스카라 대통령이 탄핵된 뒤 다음날 임시대통령에 취임했습니다.

하지만 현직 대통령을 확인되지 않은 혐의로 쫓아낸 건 `부당한 쿠데타`라고 주장하는 대규모 시위가 연일 벌어졌으며 최근 2명이 시위 도중 사망했습니다.

VOA 뉴스

Read Previous

라이브 MLB 루머 : 컵스가 베테랑을 팔려고하는 상황에서 필리스가 관심을 가져야할까요?

Read Next

‘거액 도박설’ 방출된 윤성환 “잠적도 도박한 적도 없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