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삼양그룹, ‘이노베이션 R&D페어’ 개최…”스페셜티, 미래성장 열쇠”



  • 김윤 삼양홀딩스 회장(왼쪽)이 11일 성남 판교 소재 삼양디스커버리센터에서 열린 SIRF 2020에서 식품바이오연구소의 연구 성과를 둘러보고 있다. (사진=삼양그룹 제공)

[스포츠한국 임현지 기자] 삼양그룹이 판교 삼양디스커버리센터에서 ‘삼양 이노베이션 R&D페어(SIRF) 2020’을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SIRF는 한 해 동안 삼양그룹 연구원들이 축적한 연구개발(R&D) 성과를 전시하고 공유하는 행사다. 그룹은 2012년부터 매년 행사를 개최해오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 방역 지침 준수를 위해 참석 인원을 최소화했다. 각 연구소별 우수 성과와 전략 과제 중심으로 12개 과제만 전시했다. 연구원들은 온라인으로 행사에 참여해 댓글을 통해 소통하며 지식을 공유했다.

삼양그룹은 이번 행사에서 우수 R&D 사례 3건을 시상하고 연구 성과를 발표했다. 최우수상은 화학연구소 ‘스마트폰 소재 개발’ 과제가 수상했다. 우수상은 식품바이오연구소 ‘버터풍미 강화 가공유지 개발’, 융합소재연구소 ‘중대형 터치패널용 오버코트 개발’ 등이 선정됐다.

삼양그룹은 회사 미래성장 열쇠를 ‘스페셜티’에서 찾겠다고 밝혔다. 일반 제품 대비 높은 기능을 가진 고부가가치 제품을 생산할 수 있는 기술을 스페셜티 기술이라고 명명하고 있다. 이를 기반으로 기존 사업성과 극대화와 신규 사업 진출을 동시에 추진 중이다.

김윤 삼양그룹 회장은 사내 인트라넷을 통해 “코로나19로 불확실성이 심화되고 변화가 가속화되면서 위기 극복과 미래 성장이라는 두 가지 과제가 동시에 주어졌다”며 “스페셜티 기술 고도화와 오픈이노베이션 및 융·복합 확대, R&D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등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Read Previous

스포츠한국:’라스’ 차태현, 스페셜 MC로 컴백→’산후조리원’ 연기 데뷔 어머니 응원

Read Next

[사진+] "기독신문과 총회 잘 섬기도록 기도해주십시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