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SK, 박재상·김경태 등 코치 8명에 재계약 불가 의사



  • ⓒSK와이번스

[스포츠한국 노진주 기자] SK와이번스가 코치 8명을 떠나보낸다.

SK와이번스는 8일 “1,2군 코치 8명에게 내년 시즌 재계약 불가 의사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대상자는 1군(수펙스팀) 박재상 타격코치, 서한규 작전주루코치, 이지풍 컨디셔닝코치를 비롯해 2군(퓨처스팀) 김경태 투수코치, 최상덕 PDA 투수코치, 김필중 배터리코치, 정수성 작전주루코치, 조문성 컨디셔닝코치 등 8명이다.

최근 구단에 사임 의사를 밝힌 박경완 1군 수석코치와 이종운 2군 감독까지 총 10명의 코치가 팀을 떠나게 됐다.

Read Previous

바이든 "이제 치유의 시간, 통합의 지도자 될 것"…트럼프 "선거 아직 안 끝나"

Read Next

필리 선거 시위에 대한지지를 모으는 텍스트는 트럼프 보좌관으로부터 나왔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