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일본 디자이너 겐조, 코로나19로 별세…향수병에 그려진 꽃 겐조 아이콘



  • 사진=연합뉴스

일본 출신 디자이너 다카다 겐조(高田賢三)가 4일(현지시간) 세상을 떠났다. 향년 81세.

이날 AFP 통신, 주간지 르푸앙 등 매체에 따르면 겐조의 대변인은 다카다 겐조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이날 프랑스 파리 인근 뇌이쉬르센의 한 병원에서 숨을 거뒀다고 전했다.

1939년 일본 효고(兵庫)현 히메지(姬路) 출신으로 7남매 중 다섯째로 태어났다.

고베대학교에 진학한 뒤 그만두고 프랑스 브랜드 레노마에서 보조 스타일리스트로 취직했다. 이후 1976년에는 자신의 이름을 딴 매장을 냈다.

그가 출시한 향수병에 그려진 꽃은 겐조를 상징하는 아이콘으로 자리 잡았다. 1994년 여름 파리를 대표하는 다리 ‘퐁뇌프’를 꽃과 담쟁이덩굴로 수놓은 것도 겐조의 작품이다.

겐조는 1993년 루이뷔통모에헤네시(LVMH)에 자신의 브랜드를 매각한 뒤 1999년 패션계를 떠났다.

Read Previous

‘北 연유’ 이렇게 알아냈다···스노든도 놀란 한·미 대북 감시망

Read Next

부회계 홍석환 장로 “공정으로 투명하게 운영하겠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