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주, 6월 이후 처음 ‘신종 코로나’ 확진자 1천 명 대

미국 뉴욕주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신규 확진자 수가 지난 6월 이후 처음, 1천 명을 넘어섰습니다.

 

26일 현재 뉴욕주에서 발생한 새로운 신종 코로나 감염자는 1천 5명으로 나타났습니다.

 

신종 코로나 유행 진원지로 불렸던 뉴욕주는 한 때 감염자 수가 감소세로 보였지만, 최근 다시 증가세로 돌아섰습니다.

 

한편 뉴욕시 초등학교와 중학교는 지난 29일 등교 수업을 재개하며, 오는 30일부터는 식당 내 실내 영업이 가능해집니다.

 

미국 존스홉킨스대 통계에 따르면, 미국 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누적 확진자는 7백만 명을 넘어섰으며, 사망자는 20만 4천여 명으로 나타났습니다.

VOA 뉴스

Read Previous

스포츠한국:자연 친화적 주거 환경 갖춘 ‘완주복합행정타운 모아미래도 센트럴시티’

Read Next

샬롬나비 “폼페이오 방한, 탈미친중 문 정권에 경고할 것” : 사회 : 종교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