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김광현, 1사 1루서 병살…2이닝 연속 무실점[김광현 중계]



  •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노진주 기자] 김광현(세인트루이스)이 2이닝 연속 무실점 피칭을 했다.

김광현은 25일(이하 한국시간) 오전 9시 15분부터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의 부시 스타디움에서 열리고 있는 2020 메이저리그(MLB)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 2회를 무실점으로 틀어막았다.

1회에 김광현은 쾌조의 출발을 했다. 선두타자 아비사일 가르시아와 다음타자 크리스티안 옐리치를 나란히 땅볼로 돌려세웠다. 라이언 브론까지 땅볼로 처리하며 첫 이닝을 삼자범퇴로 마무리했다.

2회에도 무실점. 김광현은 선두타자 제드 저코에게 풀카운트 승부에서 체인지업을 던져 헛스윙 삼진을 따냈다. 케스톤 히우라에게는 우익수 앞에 떨어지는 안타를 허용했다. 그러나 타이론 테일러에게 병상을 유도하며 순식간에 이닝을 종료시켰다.

Read Previous

“에스프레소 샷 무한 28만원” 이젠 커피 뒤에 숨은 성매매

Read Next

미∙EU, 벨라루스에 야권 인사 석방 촉구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