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손흥민에 어깨동무한 케인 “도움 고마우면 저녁 한 끼 사줘”



  • 토트넘 SNS 캡처

[스포츠한국 노진주 기자] “손흥민, 나에게 밥 사야지?”

4골을 터트린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의 ‘특급 조력자’는 바로 해리 케인이었다. 무려 4골을 모두 도운 그가 경기 후 손흥민에게 건넨 농담이다.

토트넘은 지난 20일(이하 한국시각) 오후 8시 영국 사우스햄튼의 세인트 메리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021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라운드 사우스햄튼과의 원정 경기에서 손흥민이 혼자 4골을 넣는 대활약으로 5-2 대승을 거뒀다.

토트넘은 전반 32분만에 오른쪽에서 투입된 패스 이후 대니 잉스의 슈팅을 막지 못해 선제실점을 했다.

손흥민이 해결사로 나섰다. 전반 추가시간, 측면에서 날아오는 케인의 패스를 이어받아 동점골을 작렬했다. 케인의 패스가 조금 길었지만, 손흥민은 끝까지 볼을 쫓아가 침착하게 골을 뽑아냈다. 손흥민의 2020~2021시즌 첫 골이었다.

후반 시작과 동시에 다시 손흥민-케인 콤비가 터졌다. 후반 2분 케인이 절묘하게 타이밍 맞춰 전방 스루패스를 찔러줬고, 손흥민은 수비라인을 깨고 골키퍼 일대일 기회를 속에서 역전골을 성공시켰다.

후반 19분 손흥민은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이번에도 케인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이 트래핑한 후 골키퍼와의 일대일 기회에서 3번째 골을 터트렸다. EPL 진출 5년만에 첫 해트트릭이다.

이게 끝이 아니었다. 후반 28분 오른쪽에서 케인이 길게 넘긴 공을 문전에서 손흥민이 잡아놓고 침착하게 왼발로 밀어넣으며 무려 4골을 완성했다. 손흥민은 4골, 케인은 4도움이었다.

후반 37분에는 에릭 라멜라의 슈팅이 골대 맞고 나온 것을 케인이 밀어넣으면서 5골째를 완성했다. 손흥민과 케인이 다한 경기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토트넘 SNS은 이날 경기 후 케인과 손흥민의 훈훈한 대화가 담긴 영상을 23일 공개했다. 동영상 속에서 케인은 경기 후 손흥민에게 어깨동무한 후 “He’s paying for dinner(손흥민은 나에게 저녁을 사야한다)”고 웃으며 말했다. 손흥민은 함박웃음으로 화답했다.

Read Previous

스포츠한국:’곡성’ 나홍진 감독, 태국 반종 피산다나쿤 감독 ‘랑종’ 제작자로 나서

Read Next

미 정부, 인텔의 화웨이 반도체 수출 승인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