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한국학교협의회(NAKS) 제20대 임원회 출범 The NAKS 20th executive officers opening ceremony were held.

재미한국학교협의회(NAKS) 제20대 임원회 출범 The NAKS 20th executive officers opening ceremony were held.

재미한국학교협의회(NAKS, 이하 낙스) 20대 신임 임원진(오준석 이사장, 김선미 총회장, 추성희, 송지은, 이경애 세 명의 부회장, 김경희 사무총장 등)은 지난 9월 14일 주미대사관을 방문해   이수혁 주미대사와 환담을 나누었다. 이수혁 주미대사관은 한류문화에 힘입어 한국어에 대한 관심이 더욱 높아지는 시대를 맞은 낙스의 중추적 역할을 강조하였다. 더불어 온라인 수업 운영 및 온라인 교사연수에 필요한 시스템을 구축, 확장하고 학생과 교사에 대한 정부의 재정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약속하였다. 이에 김선미 총회장은 낙스40주년(2021년)을 맞이하여 낙스가 배출한 보다 많은 코리언 어메리컨들이 미주류사회에 진출하여 다양한 활동을 하고, 언어와 역사, 문화, 교육을 통해 정체성 확립은 물론 소중한 인적자원으로 성장할 것을 기대한다고 하였다.

다음 날 15일은 메릴랜드 록빌 코트야드호텔에서 ‘낙스 20대 집행부 인수인계식 및 시무식’이 열렸다. 이 날 행사에는 오준석 이사장, 19대 오정선미 총회장과 임원진, 20대 김선미 신임총회장을 비롯한 집행부 임원진, 워싱턴 지역협의회 김선화 회장, 워싱턴 지역협의회의 이기훈 이사장 및 낙스 이사와 낙스 자문이사, 한상신 교육관과 강경탁 워싱턴교육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그 동안의 사업성과를 격려하며, 낙스 20대 임원진의 새로운 출발을 응원해 주었다.


시무식 후에 (앞줄 왼쪽 세번째부터 차례대로) 김선미 총회장, 오준석 이사장, 오정선미 19대 총회장, 한상신 교육관 등이 신임 임원들, 참석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코로나사태로 인해 현장참석이 어려운 임원들은 온라인 실시간으로 참여하여 예년과는 다른 새로운 형태의 참여방식을 선보이기도 하였다. 오준석 이사장은 환영사에서 “내년이면 40주년을 맞이하는 낙스가 그 동안의 성과를 바탕으로 한 단계 더 도약하게 될 것을 기대하며, 250만 미주동포의 한국어, 역사, 문화 교육을 통해 2세의 정체성 함양에 기여하는 낙스가 되기를 바란다”는 격려의 메시지를 전했다. 또한 감사보고, 업무소개 및 문서전달, 인수인계 합의서 서명 등의 모든 인수인계 절차가 순조롭게 마무리되었다.

이어서 지난 7월25일 온라인으로 실시된 총회에서 선출된 김선미 총회장(디트로이트 세종학교 교장)을 비롯해 송지은 부회장(스탁톤 반석 한국학교 교장), 이경애 부회장(필라델피아 임마누엘 한국학교 교장), 추성희 부회장(워싱턴 통합 한국학교 MD캠퍼스 교장)에게 당선증이 수여되었다. 그리고, 사무총장(김경희 고운글 한국문화학교 교장), 재무(정광미 휄로쉽 한국학교 교장), 편집장(윤혜성 시애틀 통합 한국학교 교장), 교육간사 김대상(발도스타 한글학교 교장), 홍보간사 이명희(캔사스시티 한국학교 교장), 웹간사 남궁령(샬롯 한국학교 교장)에게 임명장이 수여됨으로써 20대 집행부의 공식적인 직무를 시작하게 되었다.

오정선미 전임 총회장은 격려사에서 새롭게 시작하는 20대 집행부의 발전을 응원하며 축복하였고, 한상신 주미대사관 교육관은 축사에서 “차세대들이 미국내에서 코리언 어메리컨으로서의 뿌리의식과 정체성을 가지고 당당하게 진출하는데 낙스가 그 터전을 마련하고, 미래를 이어주는 역할을 해주기 바란다”고 하였다. 더불어 새로운 교육적인 시도와 노력으로 미래 한국문화교육 준비를 응원하고, 한국 정부와의 협력을 이룰 수 있도록 지속적인 도움과 지원을 약속하였다.

또한 김선미 총회장은 취임인사를 통해 “여러가지 다양한 교육적인 상황과 변수를 안고 시작하는 20대 집행부의 출발이 그 동안의 성과와 더불어, 한국학교 정체성교육을 한 단계 더 도약시키는 기회로 삼고 싶다”고 하였다. 어려운 시기인만큼 모든 임원진이 한 마음 한 뜻으로 상황을 지혜롭게 잘 극복하고, 내년 40주년 행사준비를 하면서 낙스의 발전과 온전한 역할을 기대한다”고 결의를 다졌다.


재미한국학교협의회(NAKS) 20대 신임 임원들 모습. 왼쪽부터 차례대로 추성희 부회장, 이경애 부회장, 송지은 부회장, 김선미 총회장, 정광미 재무, 김경희 사무총장

<기사제공:재미한국학교협의회>

Read Previous

재미한국학교협의회(NAKS) 제20대 임원회 출범 The 20th executive officers opening ceremony were held.

Read Next

트럼프 대통령 “신임 대법관 곧 지명할 것”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