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적 은행들, 2조달러 불법 거래”

세계 유명 금융기관들이 20년간 거액의 불법 금융거래를 용인해온 정황이 드러났습니다. 

미국 미디어인 버즈피드(Buzzfeed)와 국제탐사보도언론인협회 (ICIJ)는 20일 미 재무부 산하 금융경제범죄단속반(FinCEN) 보고서를 입수해 이같이 보도했습니다. 

ICIJ는 이 보고서에 1999년부터 2017년까지 2조 달러 이상의 불법 금융 거래 내용이 들어있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HSBC 은행과 JP모건 체이스, 도이치방크, 스탠다드 차타드 은행, 그리고 뉴욕 멜론 은행 등 5개 금융기관의 거래가 주를 이뤘습니다.  

ICIJ는 그러면서 이같은 내용은 미 재무부 산하 금융경제범죄단속반(FinCEN) 보고서의 극히 일부분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문제가 된 은행들은 성명을 내고 금융범죄를 퇴치하기 위해 앞장 설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금융경제범죄단속반(FinCEN)은 지난 1일 웹사이트에 올린 성명에서 언론이 보고서를 보도할 것이라는 것을 알고 있다며 “권한을 갖고 있지 않은 보고서 공개는 미국의 국가 안보에 영향을 미치는 범죄”라고 경고했습니다.   

VOA뉴스

Read Previous

펜실베니아 복권, 역외 메가 밀리언즈 사기 경고

Read Next

분당우리교회 ‘특새’ 첫날 “전신 갑주, 입어야 하는 이유” : 목회/신학 : 종교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