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역전 허용했던 류현진, 6회 다시 무실점 피칭[류현진 중계]



  • ⓒAFPBBNews = News1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노진주 기자] 5회에 역전을 허용했던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이 제 페이스를 찾았다.

류현진은 20일(이하 한국시간) 오전 7시 5분부터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필라델피아의 시티즌스뱅크 파크에서 열리고 있는 2020 메이저리그(MLB) 필라델피아 필리스와의 원정 경기에 선발 등판, 팀이 1-2로 뒤진 6회말 마운드에 올라 무실점으로 이닝을 마쳤다.

4이닝 연속 무실점 행진을 하던 류현진은 5회에 첫 실점을 했다. 연속 4개의 안타를 허용했다. 만루 위기까지 갔던 류현진은 결국 2실점하며 역전을 허용했다.

6회에는 다시 안정을 찾았다. 류현진은 선두타자 필 고셀린을 유격수 팝플라이 아웃으로 처리했다. 제이 브루스와 스켓 킹게리도 뜬공과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웠다.

한편 6회까지 토론토는 필레델피아에 1-2로 끌려가고 있다.

Read Previous

“서울 불바다 되지만 北선제공격” 美대통령마다 준비한 카드

Read Next

[제105회 총회매거진] 제105회 총회 임원후보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