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신대, 바울&바나바연구소와 MOU 체결 – 기독신문



총신대학교(총장:이재서 교수)는 9월 14일 사당캠퍼스 제1종합관에서 바울&바나바연구소(소장:조용성)와 업무교류 협약을 체결했다.

총신대와 바울&바나바연구소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 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전문성을 기반으로 상호간 업무협력과 교류 증진 및 발전을 꾀할 것이라고 밝혔다. 나아가 총신대의 국제화 및 선교사 발굴을 이끌어 세계선교를 위한 다양한 협력의 기회로 삼을 계획이다.

구체적으로 ▲총신대 및 신대원의 국제화와 브랜드화 ▲차세대 인턴 선교사 발굴과 인재 양성 등 상호 교류 및 협력 ▲총신대 안식년 교수 연구 기회 부여 ▲그 밖에 양 기관이 공동으로 결정한 사항 등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협력할 것을 다짐했다.

이재서 총장은 “이번 MOU 체결을 통해 선교의 지평을 넓혀가기 위한 좋은 협력 관계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기대감을 내비췄다.


저작권자 © 기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ad Previous

‘코로나 우한 실험실 유출’ 폭로 학자 “유전자 가위 흔적 보인다”

Read Next

[미국 대선 ABC] TV 토론 (8) 몇 가지 사실들 Ⅰ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