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바논 대통령, 전직 장관 제재한 미국에 만남 요청

 

미셸 아운 레바논 대통령이 9일 미국이 전직 장관 두 명을 헤즈볼라 연계 혐의로 제재하자 미국에 접촉을 요청했습니다.

아운 대통령은 미국이 이번 제재 결정을 내린 배경을 이해하기 위해 미국 대사와 미국 주재 레바논 대사에 각각 접촉을 요청했습니다.

또 제재를 받은 두 전직 장관의 정당은 미국의 조치가  레바논 국가 전체를 겨냥한 것이라고 비판했습니다.

그러면서 제재 정책을 통한 미국의 목표는 레바논에서 달성되지 않을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또 헤즈볼라의 동맹인 아말도 성명을 내고 “미국의 결정이 우리의 신념과 국가 및 애국 원칙을 전혀 바꾸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앞서 미국은 유수프 피냐누스 전 교통부 장관과 알리 하산 칼릴 전 재무부 장관이 헤즈볼라 무장조직에 우호적인 조치를 취한 것은 물론, 헤즈볼라의 레바논 활동을 가능하게 만든 여러 부패 사건에 연루됐다고 설명했습니다.

VOA 뉴스

Read Previous

무증상자 격리 해제 기준 완화해 놓고… “무증상 많은 사랑제일교회, 감염에 큰 역할” : 사회 : 종교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Read Next

팟 캐스트 : 부상, 명단 퀴블 및 Eagles vs. Football Team 미리보기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