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이은 태풍, 교단 산하 교회들 피해 심각



장미, 바비, 마이삭, 하이선. 올 한 해 우리나라에 영향을 미친 태풍의 이름들이다. 이들이 한반도를 강타하거나, 스쳐 지날 때마다 강풍과 폭우로 인해 수많은 피해들이 발생했다. 특히 육지에 비해 보호막 없이 태풍을 맞아야 하는 낙도 교회들은 재난의 강도가 더 심하다.낙도의 교회당이나 사택들은 대부분 오래되었거나, 허술하게 지어진 경우가 많아 태풍이 지날 때마다 목회자들은 잠도 이루지 못하고 밤을 지내기 일쑤이다. 건물 안으로 빗물이 스며드는 일은 예사이고, 축대가 무너져 흙더미가 밀려들거나 지붕이 날아가 생명의 위협까지 느끼는 경

Read Previous

미국, 중국인 석박사유학생·연구원 비자 제한 

Read Next

7 개의 Philly 조직이 주 역사 보존 보조금을받습니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