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 레깅스 몸매→휴양지 패션 ’18세 연하 ♥진화 반한 48kg 미모'[종합] – 조선닷컴


입력 2020.08.15 19:30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 함소원이 휴양지 패션을 선보이며 남다른 45세의 볼륨 몸매를 드러냈다.










함소원은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남편과 장보기, 휴양지 패션”이라며 “외국에못나가니 휴양지 의상입고 마트다녀왓어요 ~남편이 찍어줬어요”라고 적고 사진 몇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함소원이 휴양지에서 입는 원피스를 입고 마트 주차장에 서 있는 모습이 담겨 있다. 볼륨있는 몸매가 드러나는 하이웨이스트 라인의 몸매를 잘 살려 남편 진화가 정성껏 찍어준 느낌이 묻어난다.










앞서 함소원은 같은 날 48kg 몸매가 돋보이는 사진을 공개해 화제가 됐다. 그는 “#오늘은 홈트. 저도 오늘은 제 디비디 제가 따라 했네요. 몸이 시원해요~ 샤워하고 맛있는 거 먹어야지~”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함소원은 브라톱에 레깅스를 입고 45세의 나이가 믿기지 않는 군살 없는 몸매를 뽐내 시선을 사로잡았다.

사진이 화제가 된 후 함소원은 진화보다 더 어린 연하남의 이상형 고백에 행복해했다. 함소원은 “#행복하네요 #연하”라는 글과 함께 연하의 남성 팬으로부터 받은 메시지를 캡처해 공개했다.

이 남성 팬은 함소원에게 “부끄럽지만 제 이상형이세요. 진화 형님이 부럽습니다. 진짜”라고 메시지를 보냈다. 이에 함소원은 “하하하하하 네. 고맙습니다”라며 화답했다.

특히 진화를 형님이라고 부른 이 팬은 함소원보다 18살 이상 어린 것으로 보여 연하에게 강한(?) 함소원의 매력을 인증했다.

그동안 여러 예능 프로그램에서 172cm에 48kg의 몸매를 20년째 유지 중이다. 함소원은 꾸준한 자기 관리로 많은 여성들의 워너비 스타로 사랑받고 있다.

한편 함소원은 18세 연하의 남편 진화, 시어머니와 함께 TV조선 ‘아내의 맛’에 출연 중이다.

lyn@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ad Previous

동해안더비 大개봉, 설영우vs송민규 ‘빅뱅’, 주니오 백업[현장라인업] – 조선닷컴

Read Next

경찰은 Kingsessing의 집에서 여성의 시체를 발견했습니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