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 취해 택시기사 때리고 어깨 깨문 현직 검사 입건 – 조선닷컴


입력 2020.08.14 14:01


술에 취해 택시기사를 때리고 어깨를 깨문 현직 검사가 경찰에 입건됐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14일 “이날 새벽 0시 40분쯤 서울 서초구 서초IC 인근 도로에서 택시기사에게 폭행을 가한 혐의(상해)로 현직 검사를 입건했다”고 밝혔다. 입건된 검사는 인천지검 부천지청 소속으로 대검찰청에 파견 근무하는 이모 검사로 알려졌다.

택시를 잡으려던 이씨는 움직이고 있는 택시의 문을 열었고, 택시기사가 항의하자 기사의 얼굴을 때리고 어깨를 깨문 혐의를 받고 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이씨를 붙잡았으나, 이씨가 술에 취해 진술하기 어려운 상태라 귀가 조치했고 조만간 다시 불러 조사할 방침이다.

Read Previous

[SC핫포커스]KIA 트레이드 시장서 인기만점 이유, 프런트 방향성+스카우트+현장 지도력 시너지 – 조선닷컴

Read Next

미국, 중국 ‘공자학원’에 외국사절단 등록 요구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