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동일·정은지, 원조 ‘응답 부녀’ 상봉…’바퀴 달린 집’ – 조선닷컴


입력 2020.08.13 11:53










                바퀴달린집, 정은지
바퀴달린집, 정은지

‘바퀴 달린 집’에 여섯 번째 게스트 정은지가 찾아온다.

13일 오후 9시 방송되는 ‘바퀴 달린 집’에는 드라마 ‘응답하라 1997’에서 극중 성동일과 부녀 지간으로 호흡하며 큰 사랑을 받았던 정은지가 등장한다.

드라마가 끝난 뒤에도 8년이라는 세월 동안 서로를 ‘아버지’와 ‘내 딸’로 부르며 깊은 인연을 쌓아오고 있는 두 사람은 ‘바퀴 달린 집’을 통해 훈훈한 미소를 선사할 예정이다.

새로운 앞마당에 도착해 그늘막을 치던 성동일은 정은지를 발견하자마자 버선발로 마중을 나가며 남다른 흐뭇함과 기쁨을 드러낸다. 성동일은 “우리 첫째 딸이야. 인사해”라며 김희원과 여진구에게 정은지를 소개하고, 정은지는 성동일의 뒤를 쫓아다니며 알아서 척척 일을 돕는 센스를 발휘한다.

성동일은 특별한 지인에게 정은지가 좋아하는 곱창을 공수 받고, 정은지는 성동일과 김희원, 여진구를 위해 직접 청국장을 끓여 대접한다. ‘바퀴 달린 집’ 공식 아기 입맛으로 통하는 김희원 마저 정은지표 청국장에 감탄했다는 전언이다.

또 ‘응답하라 1997’을 연출한 신원호 PD와의 깜짝 전화 연결도 이뤄지며 재미를 더할 것으로 보인다.

닭을 좋아하는 정은지를 위해 닭갈비 양념 만드는 법을 예습해온 여진구는 시판용 닭갈비 소스와 자존심을 건 대결을 펼친다.

심사위원으로 나선 성동일, 김희원은 그 어느 때보다 진지한 모습으로 닭갈비 블라인드 테스트를 진행하고, 만장일치로 의견을 모은다.

강궁 PD는 “정은지가 성동일과의 인연으로 흔쾌히 ‘바퀴 달린 집’을 찾아온다. 정은지는 김희원, 여진구와 초면이었지만 특유의 밝은 성격으로 금새 바퀴 달린 집에 적응했다. 덕분에 시종일관 흐뭇한 아빠 미소를 짓는 성동일을 보실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Copyrights ⓒ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ad Previous

주목받는 류현진의 볼넷과 탈삼진, 관건은 제구와 구속…18일 볼티모어전 기대 – 조선닷컴

Read Next

러-독 외무장관 “가스관 사업 계속 추진”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