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미국 인사 11명 '보복 제재'


중국 정부가 10일 홍콩 국가보안법과 관련된 미국 인사 11명에 대해 보복 제재를 단행했다고 밝혔습니다.

자오리젠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미국의 잘못된 행동에 대응해 홍콩 관련 문제에 비열한 행동을 한 개인에 제재를 가하기로 했다”고 말했습니다. 

이번 제재 대상에는 공화당의 테드 크루즈와 마르코 루비오, 조쉬 홀리, 팻 투미 상원의원과 크리스 스미스 하원의원이 포함됐습니다.

또 국제 인권단체 휴먼 라이츠워치(HRW)의 케네스 로스 사무총장과 프리덤하우스의 마이클 아브라모비츠 대표 등도 제재 목록에 올랐습니다.

하지만 중국 정부는 제재 범위에 대한 자세한 설명은 하지 않았습니다. 

앞서 미 정부는 지난 7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행정명령에 따라 캐리 람 홍콩 행정장관을 비롯해 중국과 홍콩 관리 11명에 대해 제재를 가했습니다.  

한편 미국과 중국은 미-중 무역 협상부터 코로나바이러스 사태, 홍콩 국가보안법, 타이완, 신장 위구르 소수 민족에 대한 인권탄압 등 다양한 현안을 놓고 최근 몇 달 동안 양국 관계가 급격히 악화했습니다.

VOA 뉴스

Let’s block ads! (Why?)

Read Previous

“윤석열 쫓아내려 제도 만드나” 檢개혁위 권고안 학회도 반발

Read Next

아파트에서 발견 된 남성, 여성의 죽음을 수사하는 애 빙턴 경찰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