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강우 콜드 게임을 선언하는 구심


입력 2020.08.08 20:38





[OSEN=인천, 곽영래 기자] SK가 강우콜드 경기로 삼성을 꺾고 8연패 늪에서 벗어났다. 

SK는 8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삼성과의 홈경기를 4-2로 이겼다. 5회를 마친 뒤 경기가 우천 중단됐고, 비가 그치지 않아 오후 8시28분 콜드게임으로 선언됐다. 

이영재 구심이 강우 콜드를 선언하고 있다. /youngrae@osen.co.kr

Let’s block ads! (Why?)

Read Previous

Eagles mailbag : 올해의 Boston Scott은 누구입니까?

Read Next

최장집 “일방적 다수결, 다수의 독재와 다를 바 없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