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뉴욕증시, 코로나 부양책 기대감으로 장중 8% 상승


미국 증시가 24일 정부의 긴급부양책에 대한 기대감으로 큰 폭으로 올랐습니다.

뉴욕 증시 다우존스 지수는 장중 전날보다 8.5% 1,500 포인트 올랐습니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도 장중 6.28% 상승했습니다.

이는 트럼프 행정부가 추진하는 2조 달러 가까운 대규모 부양책이 곧 의회를 통과할 것이라는 기대감이 작용한 결과로 보입니다.

미 언론도 백악관과 민주당의 합의가 임박했다는 보도들을 잇달아 내놨습니다.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도 이날 중 합의를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유럽과 아시아 증시도 상승세를 보였습니다.

독일 증시는 6.6% 오르며 9,321에 거래를 마감했고, 프랑스 증시도 5.7% 상승했습니다.

일본의 닛케이 지수는 7.1% 상승했고, 한국의 코스피 지수도 8.6% 상승하면서 1,609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VOA뉴스

Let’s block ads! (Why?)

Read Previous

하네만(Hahnemann) 병원을 COVID-19 응급 장소로 임대 협상중이다 Hahnemann Hospital could be potential space for Covid 19 virus patients 

Read Next

삼성, 중소 마스크업체 지원해 생산량 늘린다···해외 네트워크 활용해 마스크 수입도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