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박 신천지 동영상은 가짜”…검찰 고발당한 與 황희두


사진 황희두 더불어민주당 공천관리위원 유튜브

사진 황희두 더불어민주당 공천관리위원 유튜브

프로게이머 출신 황희두 더불어민주당 공천관리위원이 이명박 전 대통령 측으로부터 허위사실 유포 혐의와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고발당했다.
 
박용석 이명박재단 사무국장은 19일 “황희두 민주당 공천관리위원을 정보통신망법의 허위사실 유포 및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서울남부지검에 고발했다”고 밝혔다.
 
박 국장은 “황씨가 가짜뉴스를 퍼뜨려 코로나19 사태의 책임을 야당에 돌리려는 행위를 묵과할 수 없다”면서 “황씨는 지난달 28일 유튜브 채널에서 이명박 전 대통령이 신천지 예수교도를 상대로 ‘세계가 부러워하는 신천지를 만들겠다’고 연설하는 동영상을 방영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해당 동영상은 2007년 8월 10일 전주 화산 체육관에서 열린 한나라당 대선후보 합동연설회에서 이명박 후보가 한나라당 당원을 상대로 한 연설을 짜깁기·합성한 가짜뉴스임이 밝혀졌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당시 이명박 후보의 ‘신천지’ 발언은 특정 종교를 거론한 것이 아니라 말 그대로 대한민국을 세계가 부러워하는 신천지로 만들겠다는 의미였다”고 강조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Read Previous

‘유별나! 문셰프’ 차정원, 은둔형 외톨이 변신..잘못된 욕망의 소유자[Oh!쎈 컷] – 조선닷컴

Read Next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3 명이 사망 한 뉴저지 가족을 돕기 위해 GoFundMe 캠페인 시작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