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우레이의 에스파뇰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선수 6명 양성 자가격리 – 조선닷컴


입력 2020.03.18 07:14









스페인 에스파뇰     캡처=에스파뇰 sns
스페인 에스파뇰 캡처=에스파뇰 sns

[스포츠조선 노주환 기자]스페인 프리메라리가 에스파뇰에서도 선수 중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스페인 스포츠전문지 아스 등은 에스파뇰에서 선수 6명과 스탭이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18일 보도했다. 스페인 프로리그에선 발렌시아에 이어 두번째로 선수 중 확진자가 나온 것이다.

이미 이강인의 팀 발렌시아에선 선수 중 확진자가 5명 무더기로 나온 상황이다. 프리메라리가는 이미 지난 주 잠정 중단됐고, 다수의 구단에서 자가 격리에 들어갔다.

에스파뇰 구단은 성명서를 통해 ‘6명의 선수와 코칭 스태프가 양성 반응을 보였다. 모두 현재 증상은 평범하고 의료진의 지시를 따르고 있다’고 발표했다. 모두 자가 격리에 들어갔다.

에스파뇰 구단은 구체적으로 누가 코로나19에 감염됐는 지는 공개하지 않았다. 에스파뇰에는 중국 국가대표 출신 우레이가 뛰고 있다.

현재 스페인은 코로나19로 큰 고통을 받고 있다. 현재 사망자가 533명으로 늘었고, 확진자도 1만1000명을 넘어섰다.

노주환 기자 nogoon@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ad Previous

Eagles S Rodney McLeod, 2 년 계약 체결

Read Next

[미국 대선 ABC] 경선을 둘러싼 논란 (2) – 전국 프라이머리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