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은혜의강교회 목사 부부도 코로나19 확진 : 사회 : 종교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성남시 수정구 양지동 소재 은혜의강교회 목사 부부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교회 확진자는 현재까지 6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은수미 성남시장은 15일 자신의 SNS를 통해 “무증상자인 은혜의강교회 추가 확진자(양지동 거주, 59년생 남, 60년생 여) 두 명 나왔다”며 “15일 6시 6분에 양성판정받았다. 8일 예배에 참석한 90여명 전체 포함, 3.1(일) 예배자까지 포함하니 중복자 제외하고 135명이다. 오늘 아침부터 검체 중”이라고 밝혔다.

은 시장은 또 “오늘 수정보건소 전체 직원들이 검체 진행한다”며 “자택, 교회, 양지동 전체 방역 실시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은 시장은 “예배한다는 작은교회들까지 현장 나가서 설득하고 오늘도 저희 9시부터 현장 나가서 점검한다”며 “허나 무엇보다 먼저 집단예배를 자제해 달라. 공동체의 안전을 위해 솔선을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했다.

Read Previous

정의용, 美백악관 안보보좌관과 통화… “코로나 극복 G20 화상회의 열자” – 조선닷컴

Read Next

Sixers는 지난 밤에 그 게임을 해본 적이 없어야합니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