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다사2’ 김경란♥노정진, 오늘부터 1일…핑크빛 만남 시작 [Oh!쎈 예고] – 조선닷컴


입력 2020.03.14 13:07











[OSEN=장우영 기자]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2’ 김경란이 ‘썸남’ 노정진(리차드 로) 씨와 핑크빛 무드를 이어나간다.

김경란은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2’의 전 시즌 말미에 색소포니스트 노정진 씨와 ‘자만추’(자연스런 만남 추구)를 통해 운명적으로 만나 폭발적인 화제를 모았다.

노정진 씨는 버클리 음대 출신에 재즈밴드 프렐류드의 멤버 겸 광운대학교 교수로 재직 중인 훈남. 당시 두 사람은 호란의 주도로 자연스럽게 만났고, 음악이라는 공감대를 형성해 첫 날부터 간접 키스를 할 정도로 ‘일사천리’로 진도가 나갔다. 또한 노정진 씨는 김경란에게 ‘애나’라는 애칭을 지어주면서 호감을 드러냈다.

이후 두 사람은 방송 촬영이 아닌, 사적으로도 만나며 가까워지고 있다. 실제로 노정진 씨는 자신이 근무하는 대학교에 김경란을 초대해, 20대 못지 않은 풋풋한 데이트를 즐겼다고. 나아가 노정진 씨는 김경란이 오전에 진행하는 라디오 프로그램을 모니터해주는가 하면, 색소폰 교습도 열심히 해주고 있다.

과연 김경란-노정진이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2’에서 핑크빛 썸을 어떻게 발전시켜 나갈지에 귀추가 주목된다.

두 사람의 재회와 달콤한 데이트는 오는 18일 오후 11시 방송하는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2’에서 공개된다. /elnino8919@osen.co.kr


Copyrights ⓒ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ad Previous

'문 꽉닫은' 이천캠프…박용택 "훈련 매진이 위기극복 방법"

Read Next

찰스 바클리의 180도 코로나 바이러스 유행성 거울에 대한 대중 인식의 완고한 변화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