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성용♥한혜진, 스페인서 코로나 극복 위해 1억 기부


월드비전, 대구지역 의료진 방호복 구입과 아동 지원에 기부금 사용

기성용 한혜진 부부가 월드비전을 통해 코로나19와 싸우고 있는 의료진과 취약계층 어린이를 위해 써달라며 1억원을 기부했다. 부부의 기부금으로 월드비전은 의료용 방호복 3500벌을 구입해 대구 지역 의료진들에게 전달하기 시작했다. 취약계층 아동을 위한 질병예방키트와 식료품 지원 사업도 진행할 예정이다. (사진제공=월드비전)
기성용 한혜진 부부가 월드비전을 통해 코로나19와 싸우고 있는 의료진과 취약계층 어린이를 위해 써달라며 1억원을 기부했다. 부부의 기부금으로 월드비전은 의료용 방호복 3500벌을 구입해 대구 지역 의료진들에게 전달하기 시작했다. 취약계층 아동을 위한 질병예방키트와 식료품 지원 사업도 진행할 예정이다. (사진제공=월드비전)


기성용 한혜진 부부가 월드비전을 통해 코로나19와 싸우고 있는 의료진과 취약계층 어린이를 위해 써달라며 1억원을 기부했다. 부부의 기부금으로 월드비전은 의료용 방호복 3500벌을 구입해 대구 지역 의료진들에게 전달하기 시작했다. 취약계층 아동을 위한 질병예방키트와 식료품 지원 사업도 진행할 예정이다. (사진제공=월드비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온 국민이 힘을 모으고 있는 가운데, 스페인 축구리그에서 활동하는 기성용 선수와 한혜진 씨가 기독엔지오 월드비전에 1억원을 기부했다. 

기성용 한혜진 부부는 월드비전에 구호금을 보내면서 “코로나19가 너무 급격히 확산되어 스페인에서도 고국 소식에 눈을 뗄 수 없다. 고통 받고 있는 사회취약계층 가정의 아동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어주고 싶다”고 전했다. 월드비전 관계자는 “기성용 한혜진 부부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힘쓰는 분들에게 감사와 응원의 마음을 전하고 싶어 기부를 결정했다고 전해왔다”고 말했다. 

월드비전은 기성용 한혜진 부부의 뜻에 따라, 대구 지역에서 활동하는 의료진을 위한 방호복 구입과 사회취약계층 아동을 위한 질병예방키트 및 식료품 지원에 사용하기로 했다. 월드비전은 방호복 3500벌을 구입해 대구의료원 경북대병원 대구가톨릭병원 등에 전달할 예정이다. 

기성용 한혜진 부부는 결혼식 축의금 전액을 희귀난치병 아이들을 위한 수술비로 기부하고, 라오스와 동콩고에서 진행한 식수펌프 사업을 지원하는 등 나눔활동에 앞장서 왔다.

저작권자 © 기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ad Previous

‘트래블러’ 안재홍X강하늘X옹성우, 이과수 폭포에 감탄→파타고니아 여행 시작 [종합] – 조선닷컴

Read Next

트럼프, 신임 백악관 비서실장에 메도스 임명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