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3’ 러블리즈 케이, 정은지 향한 속마음 고백 “너무 긴장돼” – 조선닷컴


입력 2020.03.06 20:51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러블리즈 케이가 정은지에 대한 수줍은 마음을 고백한다.

6일(금)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3′(이하 ‘슈가맨3’) 대망의 최종회는 ‘쌍 100불 특집’으로 꾸며진다. 쇼맨으로는 정은지와 러블리즈 케이X골든차일드 장준-TAG가 함께 한다.

정은지는 희열 팀으로 함께해 세 번의 시즌에 모두 출석하는 기록을 세웠다. 유희열은 “은지 씨가 매번 우리 희열 팀에 와서 승리했다. 이번에도 희열 팀으로 오고 싶어 한 걸 알고 있다”고 반가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에 정은지는 금시초문이라는듯 난감해 했고, 같은 팀의 MC 헤이즈마저 “시즌3 하는 내내 누구에게도 시원하게 희열 팀을 하고 싶었다는 말을 못 들어봤다”며 유희열에게 돌직구를 날려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출연 때마다 승리를 가져갔던 정은지는 이날 역시 남다른 성량과 음색으로 완벽한 역주행송 무대를 선보여 “뭉클했다. 감동적이었다”고 모두에게 극찬을 받았다는 후문이다.

반대로 출연마다 아쉬운 패배를 맛봤던 러블리즈 케이는 이번엔 멤버들이 아닌 새로운 조합으로 무대에 야심차게 도전해 눈길을 끌었다. 케이와 함께 컬래버레이션 무대를 준비한 이들은 골든차일드의 메인 래퍼 장준과 TAG. 세 사람은 파워풀하고 풍성한 무대로 “마지막 회답다. 정말 화려한 무대였다”고 박수갈채를 받았다.

한편, 이날 러블리즈 케이는 “정은지 선배님을 보면 너무 긴장이 된다”고 떨리는 마음을 고백해 묘한 긴장감을 형성했다. 케이가 수줍게 고백한 정은지에 대한 마음은 본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JTBC ‘슈가맨3’ 최종회는 6일(금) 밤 9시에 방송된다.

supremez@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ad Previous

[SC캠프속보]캠프 연장 추진했던 LG, 7일 급거 귀국 “항공편 때문” – 조선닷컴

Read Next

[그래픽+] 작은 교회, 예배당 이렇게 방역하세요~!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