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수용시설 제공 광림교회 “고통받는 이들 위해 기도” : 교계교단 : 종교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광림세미나하우스

▲광림세미나하우스 전경.

코로나19 경증 환자들을 위한 수용 시설을 제공한 광림교회(담임 김정석 목사)는 “앞으로 코로나19 확산으로 고통받는 이들을 위해 기도하며 이들을 위로하고 돕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광림교회는 코로나 19(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에 따라 병실 부족 현상이 발생해 현재 상당수의 환자들이 치료를 받지 못하고 있는 실정을 감안, 포천 광림세미나하우스를 경증 환자들을 위한 생활치유 공간으로 제공할 것을 결정한 바 있다.

교회 측은 “어려운 현실로 고통받고 있는 환자들의 고충을 조금이라도 덜어주기 위한 조치”라고 밝혔다.

광림세미나하우스는 약 100개의 방을 보유하고 있으며, 500여명 정도를 수용할 수 있다. 교회 측은 현재 보건당국과 수용 인원, 절차, 방식 등 구체적인 내용을 협의 중이다.

Read Previous

토트넘 4연패에 분노한 팬 목소리 “레비, 무리뉴 경질하라” – 조선닷컴

Read Next

트럼프 캠프, '명예훼손' 혐의 WP·NYT 고소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