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배종옥 “예능 계속해야 하나” 완벽 적응에 ‘진로고민’ – 조선닷컴


입력 2020.03.01 13:31











[스포츠조선 김성원 기자] SBS ‘런닝맨’에서는 배우 배종옥의 때늦은 진로 고민이 공개된다.

지난주 방송에서 배우 배종옥은 수줍게 웃는 소녀 같은 모습과 카리스마 넘치는 큰 언니 포스를 오가며 반전매력을 선보인 바 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도 미션을 수행하면 눈빛이 돌변, 그간 감춰온 승부욕을 폭발시키며 큰 언니 포스로 ‘런닝맨’ 멤버들을 휘어잡는가 하면 미션 도중 전소민에게 “너 XXXX 맞는다!”라고 버럭해 레이스 초반 수줍어하던 모습과 다른 카리스마 폭발 ‘큰 언니’로 변신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맏형 지석진조차 ‘큰 누나’ 배종옥의 포스에 기가 눌렸다. 지석진은 멤버들의 놀림에 “이 잡것들이!”라며 팀원들에게 화를 내던 중 “종옥 누나는 빼고”라며 배종옥의 눈치를 살펴 큰 웃음을 선사했다.

이밖에 배종옥은 미션 도중 멤버들에게 의심을 받게 되자 “너희 내 캐릭터 모르냐? 나 거짓말 안 한다. 결백한다” 라고 쏘아붙이기까지 하며 ‘런닝맨’에 완벽 적응했고, 촬영 막바지에는 “예능을 계속해야 하나 고민할 정도로 즐거웠다”라는 소감으로 예능 활동에 대한 기대감을 자아냈다.

함께 출연한 신혜선 역시 촬영 내내 열심히 미션에 임하며 열혈 리액션과 더불어 에너지 넘치는 매력으로 멤버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배종옥과 신혜선이 함께 한 ‘결정! 백’ 레이스의 결말은 1일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성원 기자 newsme@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ad Previous

브루노만큼은 대박 나려나, 맨유 우드워드의 영입작 랭킹 – 조선닷컴

Read Next

신천지 이만희 교주, 코로나19 검사받나 : 교계교단 : 종교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