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장훈 “코로나19로부터 취약계층 어린이들 보호받길” 1억 기부[공식] – 조선닷컴


입력 2020.02.27 12:23











[스포츠조선닷컴 김준석 기자] 방송인 서장훈이 코로나19로 고통받는 취약계층 어린이들 위해 1억 원을 기부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따르면 27일 서장훈은 이번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도움이 필요한 취약계층 어린이들을 위해 1억 원을 기부했다고 전했다. 기부금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사회적 단절 위기에 놓인 취약계층 아동과 가족을 중심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서장훈은 “현재 코로나19로 확진자가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취약계층의 아이들이 적절한 보호를 받을 수 있도록 힘을 보태고 싶다”고 전했다. 서장훈은 지난해 8월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통해 가정 형편이 어려운 아동들을 후원해오고 있으며 꾸준한 기부 활동으로 선한 영향력을 보여주고 있는 것으로 유명하다.

이제훈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회장은 “현재 코로나19 감염확산이 심각 단계로 취약계층아동의 서비스 공백이 장기화 될 경우 방임될 수 있어 각별한 관심이 필요하다”며 “후원금은 도움이 절실한 위기아동에게 지원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narusi@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ad Previous

사우스 저지 남자, 성폭행으로부터 여성을 구해 준 공로 훈장 수여

Read Next

NATO 사령관 "중국의 유럽 항만 영향력 확대 우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