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호준 코치,'김태진 투런포에 내가 더 기뻐'


입력 2020.02.26 13:59





[OSEN=투산(미국 애리조나주), 지형준 기자] 26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 투산 키노 스포츠콤플렉스에서 KT 위즈와 NC 다이노스의 연습경기가 열렸다.

이날 3번째 맞대결에서 양팀은 4-4로 비겼다. NC가 2승 1무. 

NC 김태진이 역전 투런포를 날리고 이호준 코치와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 /jpnews@osen.co.kr

Let’s block ads! (Why?)

Read Previous

플라이어가 플레이 오프 레이스에서 페이스를 유지하기 위해 집에서 상어를이기는 3 가지 이유

Read Next

외신들, 코로나19 확산 중심에 있는 신천지 집중 보도 : 국제 : 종교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