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대통령 "전쟁권한 제한 결의안 표결 말아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12일 미 상원에 대통령의 전쟁수행 권한을 제한하는 결의안에 표결하지 말 것을 촉구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 트윗을 통해 “대이란 군사행동은 미국 안보에 매우 중요하다”며 미 상원이 이 결의안을 표결에 부치지 말라고 밝혔습니다. 

또 미국민이 이란의 카셈 솔레이마니 사령관 사살을 압도적으로 지지하고 있다며 “미국은 이란과 관련해 잘 대처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미 상원은 전날 이 문제를 놓고 토론을 한데 이어 13일 이를 표결에 부칠 예정입니다. 

미 민주당이 마련한 결의안은 ‘의회가 전쟁을 선포하거나 군사력 사용을 승인하지 않는 한 미군이 이란에 대한 적대행위에 관여하는 것을 금지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현행 전쟁권한법에 따르면, 의회가 대통령의 선전포고를 승인하지 않으면 대통령은 60일 이상 전쟁을 할 수 없습니다.

한편 팀 케인 민주당 상원의원은 12일 이 결의안은 전쟁에 대한 결정권이 의회의 정당한 역할이라는 것을 보여준다고 말했습니다. 

또 대통령이 ‘임박한’ 공격으로부터 미국을 방어해야 하지만 의회가 승인하지 않는 한 이란과 전쟁을 하지 않아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린지 그레이엄 공화당 상원의원은 이 결의안에 대해 “535명 의원들의 승인에 따라 군사력 운용을 제한하는, 기본적으로 결함을 가진 결의안”이라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오직 1명의 총사령관만 있을 뿐이라며 이 결의안에 반대한다고 말했습니다.

관측통들은 결의안 통과에 필요한 3분의 2의 찬성표가 부족해 부결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결의안이 통과될 경우 거부권을 행사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Let’s block ads! (Why?)



Read Previous

필라델피아 교사 연맹은 석면으로 인해 두 개 이상의 학교가 폐쇄 된 것으로 선언 된 비상 상태를 원합니다.

Read Next

전현무 “여친 이혜성, 밥 먹을 때 오물오물… 건강하게 먹는 편” – 조선닷컴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