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우한과 인근 3개 도시 봉쇄'


중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해 23일 우한과 인근 3개 도시 봉쇄령을 내렸습니다.

중국 정부는 이날 코로나바이러스를 차단하기 위해 우한시와 인근 3개 도시의 교통을 전면 통제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로써 1천만 명이 넘는 우한 시민의 이동이 제한되게 됐습니다.

의료 전문가들은 이미 많은 중국인이 ‘춘절’을 맞아 다른 곳으로 이동했다며 이번 조치의 효과에 대해서는 지켜봐야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중국 질병통제예방센터는 시민들에게 외부 활동을 자제하고 집에 머물 것을 촉구했습니다.

중국 항공 당국은 항공사와 여행사에 항공편을 취소하려는 모든 승객에게 환불 할 것을 명령했습니다. 이전에는 우한을 오가는 항공편만 환불을 받을 수 있었습니다.

23일 현재 중국 23개 성, 4개 지방 자치제, 홍콩과 마카오 행정 특구, 6개 국가에서 바이러스에 감염된 사례가 발생했습니다. 중국 본토에서는 634명의 확진 환자와 17명의 사망자가 발생했습니다. 사망자는 모두 후베이성에서 나왔습니다.

최소 444건의 확진 환자가 발생한 우한은 병원과 대학, 자선 단체들에 바이러스 차단을 막기 위한 안면 마스크와 모자, 장갑 등 보호장비의 지원을 요청했습니다. 시 보건위원회는 또한 자원봉사자들에게 병원에 물자를 전달하는 것을 도와달라고 호소했습니다.

쓰촨성은 우한에 130명의 의료진을 파견했다고 인민일보가 보도했습니다.

한편 세계보건기구(WHO)는 여전히 이번 발병을 세계 보건 비상사태로 선포할지를 이틀째 논의하고 있습니다.

이와 관련해 WHO 사무총장은 “더 많은 정보가 필요하다. 이러한 이유로 24일 긴급위원회에서 다시 만나 논의를 이어가기로 요청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Let’s block ads! (Why?)

Read Previous

클리블랜드 주교 넬슨 페레즈는 찰스 차 푸트 대주교를 필라델피아 카톨릭 교회 지도자로 교체

Read Next

英 매체 엄지, “노리치전 결승골 손흥민, 케인 대체 잘했다” – 조선닷컴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