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쌍둥이' 두달 간격으로 나눠서 출산…국내 첫 사례

4



임신 확률도 낮은 세쌍둥이가 2개월의 터울을 두고, 출생연도가 다르게 태어나 화제다. 11일 서울대병원에 따르면 세쌍둥이를 임신한 손지영(35)씨는 지난해 11월 13일 첫째 아이를 낳은 후 2개월이 지난 올해…기사보기



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