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의 평창 공세… 깜짝놀랄 규모 대표단 온다

15

남북이 9일 판문점 평화의집에서 열린 고위급 당국 회담에서 북한의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에 공식 합의했다. 북한은 선수단 외에도 고위급 대표단, 응원단, 참관단 등 역대 최대 규모로 추정되는 올림픽 대표단을 보내겠다고 했다.양측은 군사 당국 회담을 개최하기로 했지만, 이산가족 상봉을 위한 적십자 회담에는 합의하지 못했다. 북측은 회담 말미에 우리 언론의 북핵 관련 보도에 대해 “핵은 철두철미하게 미국을 겨냥한 건데 매우 유감스럽다”고 강하게 반발했다. 북측 대표단장인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장은 “좋게 (회담)했는데 마무리가 개운치 않…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