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 “동해상 표류하던 北주민 1명 구조”

4


통일부는 8일 “오늘 오전 동해 상에서 표류 중인 북한 주민 1명을 구조했다”고 밝혔다.

통일부 당국자는 “해경은 오늘 오전 7시 57분께 울릉도 북서 방향 20해리 해상에서 북한 소형 목선 1척과 승선원 1명을 발견해 구조했으며, 선박은 현장에서 폐기했다”고 말했다.

이 당국자는 “현재 유관기관이 월선 경위와 귀순 여부 등을 조사 중인 것으로 알고 있다”고 덧붙였다.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