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라디오스타’ 정시아 “여행가서도 시아버지 백윤식 식사 챙겨” 왜?

7



  • 정시아. 사진=MBC ‘라디오스타’

[스포츠한국 박소윤 기자] 배우 정시아가 시아버지 백윤식과의 돈독한 사이를 드러냈다.

3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나 오늘 집에 안 갈래’ 특집으로 꾸며져 배우 이윤지, 정시아, 김지우, 개그우먼 정주리가 출연했다.

이날 MC들이 “여행 가서도 시아버지 백윤식의 식사를 챙긴다고 들었다”고 묻자 정시아는 “평소에도 시아버지 식사를 빠짐없이 챙기고 있다. 여행 가서도 시아버지 식사를 주문한다”고 밝혔다.

그는 “아버님이 다 잘 드신다. 내가 요리를 못하는데도 맛있게 드셔 주신다”며 “여행에 갈 경우 세 끼 메뉴를 바꿔서 주문해드린다. 아버님이 유명하셔서 주문을 하기 불편할 테니까 우리가 나서서 한다”고 덧붙여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이에 윤종신은 “백윤식 씨가 직접 배달 주문하면 재밌겠다”며 특유의 목소리를 흉내냈고 차태현 또한 “늦게 오면 피똥 싼다”며 백윤식의 성대모사를 해 웃음을 선사했다.



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