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최승호 MBC사장 선임에 "공영방송이 완전한 노영(勞營)방송 됐다"

2



자유한국당은 7일 MBC의 대주주인 방송문화진흥회 이사회에서 신임 사장에 노조위원장 출신 해직PD 최승호씨를 선임한 것과 관련, “최 사장 선임으로 공영방송 MBC가 완전한 ‘노영(勞營) 방송’이 됐다”고 논평했다.

장제원 수석대변인은 이날 구두 논평에서 “합법적으로 선출된지 8개월 밖에 안된 (김장겸) 사장을 끌어내리고, 결국 노조를 등에 업은 최…



기사 보기